본문 바로가기


아카이브(2015년)

Rough Cut Sales러프컷세일

  • R_스틸_다방의 푸른꿈_1.jpg

    다방의 푸른꿈Try to remember

    • 감독 : 김대현
    • 프로듀서 : 김대현
    • 제작국가 : 대한민국
    • 제작진행상황 : 완성 (1회 상영)
    시놉시스

    ‘목포의 눈물’의 국민가수 이난영은 1930년대에 천재작곡가 김해송과 결혼했다. 해방 전후 이난영과 김해송 콤비의 KPK악극단은 최고의 인기를 끌었지만, 김해송은 한국전쟁 때 납북되어 생사를 알 수 없게 된다. 전쟁 중 이난영은 음악 재능을 이어받은 딸 숙자, 애자와 오빠(작곡가 이봉룡)의 딸 민자를 묶어 한국 최초의 여성 보컬그룹 ‘김시스터즈’를 결성한다. 이난영의 피나는 조련으로 미8군과 극장에서 큰 인기를 끈 김시스터즈는 1959년에 미국에 진출한다.

  • R_스틸_뚜르, 잊혀진 꿈의 기억_1.jpg

    뚜르, 잊혀진 꿈의 기억Le Tour, the memories of a forgotten dream

    • 감독 : 임정하, 김양래, 박형준, 전일우
    • 프로듀서 : 임정하
    • 제작국가 : 대한민국
    • 제작진행상황 : 거의 완성
    시놉시스

    26살 한창 나이에 희귀암 판정을 받은 윤혁. 그 병을 함께 싸워준 자전거는 윤혁에게 삶의 희망이다. 병이 다시 재발하자 윤혁은 항암치료를 중단하고 프랑스로 떠난다. 모든 사이클리스트들의 꿈인 ‘뚜르 드 프랑스’를 완주하기 위해… 그러나, 라이딩을 시작하자마자 함께 달리던 동료가 다치고, 연달아 자전거가 부서지는 사고가 터진다. 예상치 못한 사건 사고들 속에서 급조된 10명의 멤버들 간에 갈등과 불화는 결국 다툼으로 폭발하고야 만다. 병실 천장을 보면서 내내 그렸던 완주의 꿈. 윤혁은 과연 그 꿈을 이룰 수 있을까?

  • R_스틸_레드마리아2_2.jpg

    레드마리아 2Red Maria 2

    • 감독 : 경순
    • 프로듀서 : 경순
    • 제작국가 : 대한민국
    • 제작진행상황 : 완성 (1회 상영)
    시놉시스

    한국의 성노동자 연희는 일본 성노동자들과의 연대를 위해 일본으로 떠난다. 일본의 야마시타 영애는 매춘부 출신의 위안부가 운동에서 배제됐던 과정을 강의 하기 위해 교토로 향한다. 한국의 박유하 교수는 『제국의 위안부』라는 책을 출판하고 위안부할머니들에게 고소를 당한다. 르포작가 가와다 후미코씨는 오키나와에서 위안부생활을 했던 배봉기씨에 대한 알려지지 않은 이야기를 들려준다. 피해자가 되고 싶지 않은 성노동자들과 피해자도 될 수 없었던 매춘부 출신의 위안부 문제가 교차되며 영화는 기억에서 사라진 이야기들을 하나씩 들춰낸다.

  • R_스틸_마담B_4 (1)_1.jpg

    마담 BMrs.B

    • 감독 : 윤재호
    • 프로듀서 : 차재근
    • 제작국가 : 대한민국
    • 제작진행상황 : 거의 완성
    시놉시스

    10년 전, 마담 B는 돈을 벌기 위해 북한을 떠나 중국으로 넘어갔다. 1년만 일하고 조국으로 돌아갈려고 했지만 브로커에 의해 시골 농민에게 강제로 팔려갔다. 시간이 지나 그녀 스스로 브로커가 되었고 그렇게 해서 번 돈으로 북한에 있던 두 아들을 얼마전 한국으로 보낼 수 있었다. 오늘 그녀는 두 아들과의 재회를 위해 중국을 떠날 준비를 한다. 비록 강제로 팔려 갔지만 착하고 성심 고운 중국인 남편과 한국에서 살기를 희망하는 그녀는 새로운 삶을 살기 위한 목표를 품고 중국인 가족과 다시 만날 날을 약속하고는 시골마을을 떠난다.

  • R_스틸_무연_1.jpg

    무연無緣Ashes to Ashes

    • 감독 : 신상훈
    • 프로듀서 : 최우영
    • 제작국가 : 대한민국
    • 제작진행상황 : 거의 완성
    시놉시스

    인연을 끊고 외롭게 살았던 이들은 죽은 뒤에도 가족, 친구에게 외면되어 무연고 화장처리된다. 강봉희 씨는 그런 이들에게 무료로 장례식을 치러주고 있다. 건축업을 하던 강 씨는 방광암 말기로 시한부 인생을 선고 받았다가 기적처럼 살아났다. 그리고 인간답게 살겠다고 다짐했다. 하지만 그의 아내는 남편이 죽음 옆을 맴도는 것 같아 두렵다. 작년, 시청에서 무연고 시신처리에 공무원 동행을 지시하면서 그의 봉사가 꼬이기 시작했다. 서류처리 때문에 시신이 방치되어 부패되는 일까지 생기자 강 씨는 점점 화가 나기 시작한다.

  • R_스틸_물숨_2.jpg

    물숨A Little Bit More

    • 감독 : 고희영
    • 프로듀서 : 고희영
    • 제작국가 : 대한민국
    • 제작진행상황 : 거의 완성
    시놉시스

    내 고향 제주에는 숨을 멈춰야 살수있는 여인들이 있다. 그녀들은 아무런 장비없이 수심 10~20미터의 바다로 들어가 해산물을 채취하며 사는 '해녀'들이다. 그녀들의 바다는 '숨'의 길이에 따라 상군.중군.하군.똥군 등의 계급이 정해진다. 그러나 숨은 곧 욕망. '물숨'은 해녀들이 자신의 숨을 넘고싶은 금지된 욕망을 말한다. 이 영화는 해녀들의 바다와 숨을 통해 본 인간의 욕망에 대한 이야기이다.

  • R_스틸_붉은 화가_1.JPG

    붉은 화가Red Painter

    • 감독 : 서민원
    • 프로듀서 : 한경수
    • 제작국가 : 대한민국
    • 제작진행상황 : 프로덕션 (90%)
    시놉시스

    굶주림에서 벗어나고자 그와 함께 국경을 넘던 아버지는 목숨을 잃었다. 남쪽생활에 낯선 새로운 정착민 송벽은 ‘조선노동당의 충성스러운 선전화가’였으나, 남쪽에 와서야 북한 체제의 현실을 깨달았고 ‘위대한 장군님’에게 우스꽝스러운 치마를 입힌 그림을 그린다. 하지만, 굶주림을 면하게 해준 이 사회는 무엇보다도 ‘돈’이 우선인 전쟁터임을 세월호참사를 통해 확인하고 이를 화폭에 옮긴다. 돌아온‘빨갱이 선전화가’는 남과 북의 뒤틀린 현실을 담은 그림을 들고 길을 떠난다.

  • R_스틸_홀리워킹데이_1.jpg

    홀리워킹데이Holy Working Day

    • 감독 : 이희원
    • 프로듀서 : 안보영
    • 제작국가 : 대한민국
    • 제작진행상황 : 완성 (2회 상영)
    시놉시스

    대학 졸업을 한 학기 남겨두고 희원은 이력서의 빈칸을 채우기 위해 호주로 인턴십을 떠난다. 세련되고 화려한 도시생활도 잠시, 높은 물가 압박에 못 이겨 아르바이트를 하게 되면서 한국을 떠나온 수많은 워홀러(워킹 홀리데이 참가자)를 만난다. 계약종료 기간이 다가오자 귀국 여부를 고민하던 중 그녀는 큰돈을 벌며 대자연을 누릴 수 있다는 호주의 농장에 대한 소문을 접하고, 그렇게 ‘아웃백 드림’의 신화를 함께 이룰 팀을 꾸려 오지로 떠나게 된다.

1
close
close